When We Two Parted - George Gordon Lord Byron



When we two parted 말없이 눈물 흘리며
In silence and tears 우리 둘 헤어질 때
Half broken-hearted 여러 해 떨어질 생각에
To sever for years 가슴 찢어졌었지
Pale grew thy cheek and cold 그대 뺨 파랗게 식고
Colder thy kiss; 그대 키스 차가웠어
Truly that hour foretold 이 같은 슬픔
Sorrow to this. 그때 벌써 마련돼 있었지

The dew of the morning 내 이마에 싸늘했던
Sunk chill on my brow -- 그 날 아침 이슬
It felt like the warning 바로 지금 이 느낌을
Of what I feel now. 경고한 조짐이었어
Thy vows are all broken 그대 맹세 다 깨지고
And light is thy fame; 그대 평판 가벼워져
I hear thy name spoken 누가 그대 이름 말하면
And share in its shame. 나도 같이 부끄럽네

They name thee before me 남들 내게 그대 이름 말하면
A knell to mine ear; 그 이름 조종처럼 들리고
A shudder comes o'er me -- 온몸이 한 바탕 떨리는데
Why wert thou so dear? 왜 그리 그대 사랑스러웠을까?
They know not I knew thee 내 그대 알았던 것 남들은 몰라
Who knew thee too well:-- 너무나 잘 알고 있었던 걸
Long, long shall I rue thee 오래 오래 난 그댈 슬퍼하리
Too deeply to tell. 말로는 못할 만큼 너무나 깊이

In secret we met-- 남몰래 만났던 우리--
In silence I grieve 이제 난 말없이 슬퍼하네
That thy heart could forget 잊기 잘하는 그대 마음
Thy spirit deceive. 속이기 잘하는 그대 영혼을
If I should meet thee 오랜 세월 지난 뒤
After long years 그대 다시 만나면
How should I greet thee? 어떻게 인사를 해야 할까?
With silence and tears. 말없이 눈물 흘리며